모두의 메리 크리스마스

강동구, 구청 잔디광장에 이색 크리스마스트리 설치

작성일 : 2018-12-19 11:51

 

매년 이색 크리스마스트리를 설치하고 있는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올해는 새롭게 리모델링된 강동구청 앞 잔디광장에서 사랑을 전하는 모두의 메리크리스마스!’ 트리를 선보인다.

 

이색 크리스마스트리는 2012년부터 구청 앞 분수광장에 설치돼 매년 색다른 주제와 다양한 접근으로 재활용품 트리, 거울트리, 출입이 가능한 트리, 빛살트리 등을 보여줬다. 올해는 친환경 건축으로 설계돼 그린리모델링 공모전에서 금상을 받은 구청 청사 앞을 크리스마스트리가 있는 문화·예술 공간으로 조성하고자 잔디광장으로 옮겨 설치했다.

 

마음스튜디오와 함께 기획한 이번 트리는 다양한 크기로 디자인 돼 마치 트리 가족이 모여 있는 것처럼 만들어졌다. 1.96.5m·높이 1.14.4m 4개의 조형물은 메시지 카드가 쌓여서 트리로 만들어지는 과정을 형상화했다. 트리 꼭대기에는 별 대신 사랑을 상징하는 하트가 놓여 있어 잔디광장에서 자란 사랑이 강동구 곳곳에 퍼지는 염원을 담았다.

 

구는 친환경 트리 조형물로써 자원 지속가능한 활용을 고려, 크리스마스 시즌 이후에도 공공미술작품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내부적인 검토를 거쳐 다른 장소로 이동해 설치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트리 한단 두 단이 모여 커다란 트리를 만들 듯이 사랑이 모이면 더 큰 사랑을 만들 수 있다. 앞으로도 가족과 이웃을 돌아보고 서로에게 축복을 빌어주는 더불어 행복한 강동, 함께 해서 더욱 행복한 강동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