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방문간호사 서비스’ 만족도 높아

지역 건강전문가로 어르신·취약계층 지원

작성일 : 2019-02-19 09:33


 

지난 11, 동주민센터를 방문한 K(, 56)는 쿵 소리와 함께 쓰러져 의식이 소실되고 호흡이 없었다. 위급 상황에서 내근 중이던 김영희 방문간호사의 심폐소생술 시행 덕분에 K씨는 의식을 찾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되어 현재 건강하게 생활하고 있다.

 

다급한 상황에서 신속한 응급처치를 한 방문간호사의 도움으로 한 생명이 삶을 이어갈 수 있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찾아가는 동주민센터방문건강관리사업의 일환으로 2015년부터 임상경험이 풍부한 간호사를 채용해 어르신과 취약계층의 건강관리를 책임지는 방문간호사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강동구 동주민센터에는 18명의 방문간호사가 근무하고 있다.

 

방문간호사는 어르신과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하여 문진과 신체사정, 건강행태, 치매선별검진, 노인우울검사 등을 통해 건강을 평가한 후 이를 바탕으로 질환 예방관리를 위한 상담, 교육을 진행한다.

 

이 외에도 집안에만 칩거하는 어르신들의 활동 독려를 위한 소그룹 프로그램 진행, 의료비 지원과 각종 검사 및 건강문제 해결을 위한 지역 자원 연계 등 다양한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역의 건강전문가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올해로 5년차에 접어든 방문간호사 활동으로 수혜를 받은 어르신과 취약계층의 만족도 역시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단계적으로 방문간호사를 확충해 동주민센터를 거점으로 지역밀착형 양질의 건강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방문간호사 건강관리 상담 문의는 강동구보건소 보건의료과(02-3425-6772)또는 각 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