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추가경정예산 7,174억 조기 확정

경기침체 해소 위한 정부의 확장 재정 운용 기조에 적극 동참할 것

작성일 : 2019-03-06 10:50

 

강동구(구청장 이정훈)2019회계연도 추가경정예산을 조기 확정했다. 일반회계 기정예산 7,0627,399만 원 대비 112952만 원(1.59%) 늘어난 7,1748,351만 원이다. 주민생활과 밀접한 생활 SOC(사회간접자본), 노동과 일자리 창출 사업에 중점을 뒀다.

 

이번 추가경정예산 조기 편성은 경기침체 해소를 위한 정부의 확장 재정 운용 기조에 발맞춘 것으로, 구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첫 번째로 확정했다.

 

구의회에 제출한 제1회 추경 예산안이 226일 열린 제260회 임시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원안 통과됐고, 27일 본회의 의결을 거쳤다.

 

주요 사업은 노후 공공청사 복합개발 29억 원 어린이집 확충 223,000만 원 노후 어린이공원 정비 85,000만 원 상습정체지역 도로 확장 75,000만 원 전통시장 시설 현대화 21,000만 원 2구민체육센터 건립 2300만 원 정부·서울시 일자리 공모 선정사업 23,500만 원 노동 및 소상공인관련사업 9100만 원 등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움츠러드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추가경정예산을 앞당겨 편성했다. 정책으로 인한 이익이 주민 삶 속에 고루 스며들 수 있도록 재정 집행에도 속도를 내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