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룡이네 집’에서 문화생활 즐겨볼까!

14일부터 홈 베이킹·만화그리기·글짓기수업 등 운영

작성일 : 2019-03-08 09:49


 

강동구(구청장 이정훈)의 핫 플레이스인 성내동 강풀만화거리에는 한번도 안온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온 사람은 없다는 문화 공간 승룡이네 집이 자리 잡고 있다. 승룡이라는 명칭은 순정만화 시리즈로 유명한 강풀 작가의 바보작품 속 주인공 이름이다.

 

이곳은 작가들의 예술 창작소이자 주민에게 열린 공간으로 3월부터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승룡이네 집을 작업실로 사용하는 입주 작가의 재능 기부와 각자의 전문 분야를 살린 지역 내 청년창업가들이 지역 주민들과 연계하여 문화적 활동을 공유하는 선순환 구조로 운영된다.

 

1층 카페에서는 카페 운영자의 홈 베이킹 수업이, 2층 만화방으로 운영되는 공간에서는 입주 작가가 알려주는 만화 그리기(인스타툰) 현직 작가와 함께하는 어른을 위한 감상 글짓기 시니어 인생 디자인 수업 등 매주 다른 프로그램으로 3월 한 달을 풍성하게 채운다. 4월부터는 청년창업가와 함께하는 라탄 인테리어 소품 만들기, 다육 화분 만들기등 매달 새로운 프로그램으로 지역 주민들의 문화 체험 기회를 높일 계획이다.

 

지난해 승룡이네 집에서는 만화를 콘텐츠로 한 그림교실, 피규어 제작, 바리스타 직업체험 등 총 66, 600여 명이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서울시 공모사업에도 선정되어 42회에 걸쳐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상영하는 소극장을 운영하는 등 지역의 문화 거점 공간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승룡이네 집은 만화라는 친근한 콘텐츠를 활용해 집 가까운 곳에서 주민들이 문화생활을 즐기고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공간이라며 지역의 관광 명소인 강풀만화거리와 연계한 문화 공간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승룡이네 집 프로그램 일정 및 참여 신청은 강동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 사항은 강동구청 도시경관과(02-3425-6130)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