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세계 물의 날 행사

EM 세제·흙공 만들기, 전시회 등 부대행사도 마련

작성일 : 2019-03-22 10:30

 

송파구(구청장 박성수)세계 물의 날을 맞아 22일 오후 성내천에서 정화활동을 한다고 밝혔다.

 

유엔(UN)은 심각해지는 물 부족과 수질오염 문제를 알리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3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제정했다. 송파구는 세계 물의 날 취지에 공감해 매년 하천 정화활동 등을 통해 물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이번 세계 물의 날 기념행사 주제는 , 언제나 어디서나 누구에게나(Leaving no one behind)’.

 

한 때 콘크리트 바닥으로 악취를 풍겼으나 성내천 살리기 운동을 통해 생태하천으로 탈바꿈된 성내천을 청소하는 것이 이번 행사의 주요 내용이다. 마천동 성내천 시작지점부터 물빛광장을 거쳐 오금1교까지 2.1km 구간 하천과 고수부지·제방사면 일대를 청소한다.

 

관내 기업체와 환경단체, 주민 300여명이 수질정화 효과가 있는 유용미생물(EM) 흙공을 하천에 투척하고 하천 주변의 비닐, 빈병 등 쓰레기를 수거할 예정이다.

 

성내천 물빛광장에서는 기념식 및 물의 소중함을 알리는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송파구 주부환경협의회는 친환경 녹색제품과 에너지 절약제품을 전시·홍보하고 ‘EM 세제·흙공 만들기체험을 진행한다. 아울러 강동수도사업소의 아리수 시음·홍보회 물을 주제로 한 신한은행 환경사진 전시회 송파구 에너지 정책 및 에코마일리지 설명 부스 등도 볼 수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주민들이 수질 오염의 심각성과 개선의 중요성에 공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지속적인 수질 관리와 생태보전을 위한 정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