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이 직접 나선다

강동구 청년정책 거버넌스 본격 출범

작성일 : 2019-04-19 10:30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민선7기를 맞아 청년 참여를 중심으로 한 정책 거버넌스를 본격 출범하고 지난 10, 18청년정책위원회강동청년네트워크를 각각 발족했다.

 

이는 청년을 지지하는 강동, 더불어 행복한 강동이라는 민선7기 청년정책사업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정책당사자인 청년들이 주체적으로 정책 과정에 참여해 구정에 대한 관심을 키우고 사회적 자립을 돕는 체감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서다.

 

올해로 청년정책사업 4년차를 맞은 강동구는 그동안 청년창업 지원공간 청년해냄센터’, 청년스타트업 주거공간 청년창업주택’, 청년커뮤니티 활동공간 청년마루운영 등 청년활동 플랫폼 구축과 인프라 확대에 주력해 왔다.

 

민선7기 청년정책은 지금까지 다져온 인프라를 토대로 정책 당사자인 청년들의 구정참여를 더욱 활성화하는 청년정책 거버넌스를 탄탄히 구축할 계획이다.

 

강동구 청년정책 거버넌스의 주요 흐름은 강동 지역을 탐험하는 우리동네 598탐사대’, ‘청년정책 아이디어 대회등 구 청년사업에 참여하는 청년들로 구성된 강동청년네트워크(이하 강청넷)가 직접 경험한 정책에 대해 모니터링하고 개선점을 함께 공유한다.

 

강청넷에서 제안된 정책 아이디어는 청년정책위원회의 안건으로 상정되며 청년활동가와 민간전문가 등의 자문·심의를 거쳐 정책에 반영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10일 대학교수, 청년활동가 등 18명으로 구성된 제1대 청년정책위원을 위촉했으며, 18일에는 강동구 청년정책사업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해 온 지역청년 30여 명을 중심으로 강청넷을 발족하고 앞으로 매월 모임을 가질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구에는 20191월 기준 약 13만 명의 청년이 거주하고 있다. 앞으로 고덕비즈밸리와 청년임대주택 조성 등으로 보다 다양한 청년계층이 유입될 것으로 전망된다청년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통해 청년이 일하고 싶고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청년정책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청 사회적경제과(02-3425-5063)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