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훈 강동구청장, ‘노동권익센터’ 개소식 참석

작성일 : 2019-06-21 15:17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지난 20() 오후 2시 강동구 천호동(올림픽로 658)에서 노동 관련 단체 및 주민 100여 명과 함께 전국 최초 자치구 직영으로 운영하는 노동권익센터개소식을 가졌다.

 

강동구 노동권익센터는 유동인구가 많은 천호역세권에 위치해 주민 접근성을 높였고 변호사, 공인노무사, 심리치료사를 포함, 전국 최대 규모인 21명의 전문 인력으로 운영된다. 취약계층 노동자와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노무 분야 외에 일자리, 복지, 주거, 금융 등에 관한 지원 신청을 한 곳에서 해결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날 개소식에서 이 구청장은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가 삶의 질이 안정된 살기 좋은 사회라며 노동과 인권, 일자리 그리고 소상공인 보호를 지원할 노동권익센터 설치는 구청장으로서 약속한 첫 번째 공약사항으로 오늘 개소식에 감회가 남다르다. 이제 첫발을 내딛는 노동권익센터가 노동자뿐만 아니라 소상공인의 권익 보호와 복지 증진을 위한 거점 역할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