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위 피하러 강동구민회관으로 오세요”

강동구민회관 폭염 취약계층을 위한 ‘무더위 쉼터’ 운영

작성일 : 2019-08-03 10:13

 

강동구도시관리공단(이사장 문영출) 강동구민회관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더위를 피할 수 있는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

 

무더위 쉼터는 강동구민회관 1, 2층 로비 공간을 활용한 휴게공간이다. 더위를 피해 쉬고 싶은 주민 누구에게나 열려 있으며, 폭염으로 지친 몸과 마음을 식히고 갈 수 있다.

 

장마전선이 물러나면서 이틀 이상 최고기온이 35도를 웃도는 폭염경보가 예상되는 가운데, 폭염경보 시에는 야간 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열대야에도 주민들이 편히 쉴 수 있도록 밤 9시부터 다음날 아침 7시까지 개방한다.

 

구민회관 관계자는 폭염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포함한 지역 주민들이 건강하게 무더위를 이겨내길 바란다앞으로도 많은 주민들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무더위 쉼터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강동구민회관(02-488-5542)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