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돈 되는 재활용”

강동구, 고덕동 샘터근린공원 내 ‘재활용품 수거 로봇’ 2호 설치

작성일 : 2019-09-05 05:21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고덕동 샘터근린공원 내 배드민턴장 입구에 인공지능(AI) 재활용품 무인회수기 네프론’ 2호를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네프론은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해 만든 자판기 형태의 자원순환 로봇이다. 캔과 페트병을 넣으면 자동 분류해 압착하고 수거 개수만큼 이용자 휴대전화에 포인트를 적립해준다. 캔은 개당 7, 페트병은 5원이며 하루 최대 30개까지 배출할 수 있다. 포인트 2,000점이 쌓이면 온라인으로 계좌 이체해 현금처럼 사용 가능하다.

 

앞서 구는 627일 성내동 성일초등학교에 네프론 1호를 설치하고 시범운영 중이다. 약 한 달간 250여 명이 이용해 3,000개가 넘는 캔, 페트병을 수거했다. 재활용이 어렵지 않고 재미있는 활동이라는 인식이 생겨 재활용 생활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이어 구는 주민들의 건강한 여가활동 공간인 고덕동 샘터근린공원에 네프론 2호를 마련했다. 이용 시 불편이 없도록 11(일요일 제외) 무인회수기에 쌓인 재활용품을 수거하고 기기 이상도 상시 살필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똑똑한 재활용품 수거 로봇인 네프론 확대 설치를 통해 주민들과 함께 쓰레기 없는 쾌적한 공원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아이부터 어른까지 누구나 즐겁게 재활용 선순환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