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유기동물분양센터 리본에 증강현실(AR)동물원 개장

웰시코기, 레서판다, 자이언트 캣 등 동물들 불러내어 사진과 동영상 촬영

작성일 : 2019-09-20 10:50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유기동물분양센터 리본카페SK텔레콤, 동물전문매체 해피펫 등과 손잡고 5세대 이동통신(5G)기술을 활용한 증강현실(AR)동물원을 오는 21일 개장한다.

 

서울 올림픽공원과 여의도공원에서 첫 선을 보이며 화제가 된 ‘AR동물원은 스마트폰으로 점프(Jump)AR’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하면 웰시코기, 알파카, 아기비룡, 레서판다 등 5종의 귀여운 소형 동물과 자이언트 캣’, ‘자이언트 비룡등 거대 동물들을 만나 볼 수 있다.

 

구는 2017년 개관한 리본카페(양재대로8173)’가 가족들과 함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반려문화 공간이자 유기동물의 입양이 활성화되는 지역 명소가 될 수 있도록 고민한 끝에 이번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

 

리본AR동물원이용자는 컴퓨터 그래픽 증강현실(AR)을 적용해 동물들을 불러내어 이들의 귀여운 행동을 볼 수 있고 함께 사진과 동영상 촬영도 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사용이 어려운 주민을 고려해 화단에 반려동물 조형물을 설치해 포토존 기능을 겸하는 등 리본카페를 반려인을 위한 놀이와 추억의 공간으로 조성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사람과 동물이 더불어 살아가는 포용적인 생명존중 문화가 지역 사회에 정착 되도록 주민들이 공감하고 일상생활에서 함께 즐기고 참여할 수 있는 동물복지 사업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 유기동물분양센터 리본카페로 문의(02-474-6012)하거나, 리본카페 홈페이지(www.reborncenter.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