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서울강남지부, 복지부 ‘2019 그린처방의원’ 지정

작성일 : 2019-10-30 19:10 수정일 : 2019-10-30 19:12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원장 임대종, 이하 건협 서울강남지부)은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정한 ‘2019 그린처방의원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그린처방의원제도란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매년 전국 병원 및 의원급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환자에게 의약품을 과잉 처방하지 않고 적정 기준으로 처방한 병의원을 선별해 지정하는 제도이다.

 

이에 건협 강남지부 신옥희 본부장은 앞으로도 다양하고 어려운 의료 환경 속에서도 본 의무를 다하고 의약품을 적정 기준으로 처방해 국민의 건강 증진 기여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 더불어, 건강검진 전문기관으로서 건강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동행에 솔선수범하여 꾸준한 사랑 나눔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