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올해 최고 우수사업은 ‘송파둘레길’

2019년 구정을 빛낸 우수사업 10개 선정…“원팀으로 이룬 성과”

작성일 : 2019-12-30 11:01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올 한해 시행한 구정 사업 가운데 송파둘레길이 최우수 사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구는 올해 추진한 시책 중 구정 발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사업을 선정해 해당 부서와 직원을 격려하고자 한다. 이에 전 부서에서 추천받은 22개 사업의 업무혁신·창의성, 성과, 파급효과 등을 살펴 우수 사업 10개를 선정했다.

 

그 결과 최우수에는 송파둘레길 조성우수에는 송파쌤(SSEM) 혁신교육지구 운영남한산성 등산로 및 화장실 정비사업이 각각 선정됐다.

 

최우수로 선정된 송파둘레길 조성사업은 구의 민선7기 주요 역점사업이다. 송파의 외곽을 따라 흐르는 성내천·장지천·탄천·한강 4개의 하천을 하나로 잇는 21.2km의 순환형 둘레길이다. 도심과 자연을 아우르며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도보관광 명소로 발돋움 하겠다는 구의 의지가 담겼다.

 

특히, 둘레길 조성에 여러 부서가 협업으로 칸막이 현상을 극복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상반기 마스터플랜 수립 후, 부서별로 총 42개의 단위사업을 추진하며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어서 우수 사업으로 선정된 송파쌤(SSEM) 혁신교육지구 운영은 지역사회와 교육청 등 민··학이 협력해 학교·마을 교육공동체실현에 앞장서고 있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송파형 교육모델 송파쌤(SSEM)’을 바탕으로 방과 후 교육, 진로·직업 교육 등을 지원하고, 어린이와 청소년이 삶의 주체로 성장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조성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아울러, ‘남한산성 등산로 및 화장실 정비사업역시 우수 사업으로 선정됐다. 이는 행정관할을 허문 송파구·경기도·하남시의 업무 협의, 국회의원의 예산 확보, 주민 참여 등 함께 힘을 모아 지역문제를 해결한 수범사례로 꼽혔다.

 

이어서 송파문화재단 출범 풍납동 토성 도시재생사업 주민&직원 휴식처 조성 소통·공감 원탁토론회 송파 평화의 소녀상 건립 스쿨존 개선사업 친환경 도농상생 공공급식 등 7개가 장려 사업으로 선정됐다.

 

구는 31일 종무식에서 선정 부서에 상장과 포상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송파구와 68만 구민, 유관기관이 원팀이 되어 올 한해 다양한 성과를 낼 수 있었다, “다가오는 2020년에도 구민과의 약속을 차질 없이 추진해 서울을 이끄는 송파를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