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평생학습 프로그램, 서울시 우수사례 선정

점역교정사 및 시니어 컵타 봉사단 양성과정, 2019년 우수 프로그램 선정

작성일 : 2020-01-08 10:29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추진하고 있는 평생학습 프로그램이 ‘2019년 서울시 평생학습 성과공유 워크숍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우수사례로 선정된 프로그램은 손끝으로 만나는 세상, 점역교정사 양성과정‘60세 이상 시니어컵타 봉사단 양성 프로그램이다. 두 가지 사업 모두 지역 고유의 학습자원을 활용한 시민제안 평생학습 프로그램으로, 2019년 서울시 공모사업으로 진행됐다.

 

점역교정사 양성과정은 시각장애인을 위해 점자책을 제작하기 위한 교육과정이다. 강동구에 위치한 한국점자도서관(()청송교육문화진흥회 산하), 강동여성인력개발센터,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의 체계적인 네트워크 협업으로 지역연계 부문 우수사례로 인정받았다.

 

특히, ‘점자라는 특색 있는 학습영역을 발굴해 경력단절여성들에게 탄력적 일자리를 연계하고,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스티커 제작·배부로 지역에 공헌해왔음이 높이 평가받았다.

 

이번 과정의 한 학습자는 지난해 11월 점역교정사 3급 자격증을 취득했다. 이번 프로그램을 함께 하며 개인의 취업역량을 높일 수 있었을 뿐만 아니라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책 제작이라는 의미 있는 일도 할 수 있어 보람있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이 운영해온 ‘60세 이상 시니어 컵타 봉사단 양성 프로그램은 어르신문화에 대한 사회인식 개선과 시니어 사회참여를 위한 자신감 고취 등의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컵타는 일상생활에서 쉽게 접하는 을 활용해 새로운 형태의 동작과 리듬 패턴을 만들어 연주하는 것으로, 해당 프로그램을 수료한 어르신들은 직접 봉사동아리를 구성해 지역 내에서 활발한 공연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지역이 함께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이를 수료한 주민들이 또다시 지역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것을 보며 큰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도 배움과 나눔이 선순환되는 평생학습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