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저소득가정에 책상 지원

가구당 35만 원 상당 책상세트 17가구에

작성일 : 2020-02-23 21:55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새 학기를 맞아 저소득가정 청소년들의 쾌적한 학습 환경 조성에 발 벗고 나섰다.

 

구는 저소득가정 17곳을 대상으로 꿈꾸는 책상 지원 사업을 펼친다고 밝혔다.

 

꿈꾸는 책상 지원 사업은 구가 지역사회 민간자원(잠실교회)과 연계해 추진하는 저소득가정 자녀 내 책상 갖기 100% 프로젝트일환이다.

 

저소득가정의 청소년들이 경제적인 이유 등으로 학원과 독서실 대신 집에서 혼자 공부하는 시간이 긴 점을 고려해 나만의 책상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올해는 기초수급자, 한부모가정, 다자녀가구 등 학습환경 개선이 시급한 아동·청소년에게 1가구당 35만 원 상당의 책상세트(의자, 책상, 책꽂이)를 제공한다.

 

구는 지난 2012년부터 사업을 시작해 7년 간 277가정에 6,700만 원 상당의 책상세트를 지원했다.

 

또한, 구는 안전하고 저렴한 학습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청소년 학습공간이 부족한 지역을 찾아 공부방을 조성 중이다.

 

지난 1, 위례포레샤인 23단지 내 위례청소년공부방을 새롭게 마련해 현재 5개 청소년 학습공간을 운영하고 있다. 솔바람청소년독서실, 송파제일청소년독서실, 오륜청소년공부방, 삼전청소년공부방 등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9오후 11시까지며, 7002,000원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올해 중으로 오금동에도 공부방을 추가 조성해 총 6개의 학습공간을 운영할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배움에 대한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저소득가정의 청소년들이 새 책상과 지역 공부방을 통해 미래에 대한 꿈을 키워가길 바란다올해는 구 고유의 교육모델인 송파쌤(SSEM)’ 구축도 완성해 청소년들이 소외됨 없이 재능을 키워 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