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답답한 마음, 텃밭에서 치유합니다

강동구, 친환경 도시텃밭 6개소 모두 개장

작성일 : 2020-04-01 08:04

아버지와 아이들이 텃밭을 일구는 모습.

 

코로나19 속에서도 찾아온 봄을 맞아,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달 28() 친환경 도시텃밭을 모두 개장했다. 주민들에게 분양한 강일·암사·상일·길동·일자산 텃밭과 장애인을 위한 테마텃밭인 힐링팜까지 총 6개소 1,370여 구좌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한해 텃밭의 시작을 알리던 개장식과 사전 영농교육이 취소됐지만, 봄기운에 텃밭 가꿀 날을 기다려온 주민들은 개장 소식만으로도 반가운 눈치다. 앞서 진행된 텃밭 분양 신청은 접수 첫날 조기 마감될 만큼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구는 개장일인 28일부터 2주간 텃밭에서 유기질 비료와 텃밭 가꾸기 안내 책자를 배부한다. 초보 농부들을 위해 서울농부포털 온라인 학습방법 등을 안내하고, 코로나19 사태가 끝난 후 맞춤 영농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텃밭에 방문할 땐 마스크를 끼고, 비치된 손소독제를 사용해 주시길 부탁드린다편안한 쉼터이자 공동체 소통공간인 텃밭을 통해 주민들이 생태 친화적이고 건강한 여가문화를 보내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 도시농업포털(www.gangdong.go.kr/cityfarm)에서 확인하거나 강동구청 도시농업과(02-3425-6550)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는 분양텃밭, 테마텃밭과 민영 공동체텃밭, 동주민센터 텃밭 등 도시텃밭 6,088구좌(135,874)를 운영하고 있으며, 다양한 주민 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해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지속가능한 도시농업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