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민회관 - 플러스 부지 연계개발 본격 추진

강동구-(주)메리디안 디엔아이 원활한 사업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작성일 : 2020-04-01 09:34

3월 31일 강동구청에서 강동구가 ‘강동구민회관 - 홈플러스 부지 연계 개발’을 위해 ㈜메리디안 디엔아이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331(), ‘강동구민회관-홈플러스 부지 연계 개발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메리디안 디엔아이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양재대로변 중심기능 육성 및 굽은다리역세권 활성화를 위한 거점으로 강동구민회관·홈플러스 부지 연계 개발을 위해 강동구와 메리디안 간 협업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협약식에는 이정훈 강동구청장, 김희준 메리디안 대표 등이 참석해 사업 추진을 위한 역할 분담과 연계 개발을 통한 공공기여 방안 등을 마련해 전반적인 사항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1988년에 건립된 강동구민회관은 굽은다리 역세권으로 주거 밀집지에 위치하고 있어 주민들의 문화·체육·예술 등 공공서비스 수요가 높은 지역임에도 건물이 노후화되고 협소해 시설 확충과 개선에 대한 주민요구가 많은 곳이다.

 

이에 구는 체비지인 구민회관 부지를 서울시로부터 매입하여 지하3, 지상 6층 규모의 복합건물로 재탄생 시킨다는 계획을 추진하게 됐다. 특히 구민회관이 있는 천호동은 인구에 비해 기반시설이 열악해 실내수영장 등 체육시설과 함께 지역주민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 청소년 프로그램 마련 등 다양한 기능을 가진 복합 문화ㆍ체육시설 건립을 추진하는 것이다.

 

또한 구는 인접한 홈플러스 부지와의 민ㆍ관 협력 연계개발을 통한 공공기여로 공공시설 건립비 부담을 줄이는 것은 물론, 굽은다리역홈플러스구민회관 상ㆍ하 공간의 복합·효율적 설계로 개발효과를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주변지역 연쇄적 개발 유도를 통해서 양재대로변 역세권 활성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구민회관-홈플러스 연계개발은 강동구의 부족한 문화·체육시설을 획기적으로 확충하면서 역세권 도시재생의 선도적 민·관 협력의 모델사업이 될 것이다라며, “양재대로 일대의 랜드마크가 되어 굽은다리 역세권 활성화를 위한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