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로8길 도로다이어트

불필요 차로 줄이고 보행공간 확보

작성일 : 2020-04-17 16:58

조감도.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중대로8길의 불필요한 차로를 줄이고 보행공간을 확보한다고 밝혔다.

 

중대로8길은 문정동 올림픽훼밀리타운 1단지와 2단지 사이에 있는 길이다. 현재 4차로인 이 길은 1988서울올림픽을 앞두고 조성됐다.

 

그러다 최근 몇 년 동안 문정지구 개발 등 변화된 주변 상황으로 인해 통과 차량이 급속도로 늘어 지역주민들의 생활여건이 악화됐다. 올림픽훼밀리타운 입주자대표회의에서는 수년에 걸쳐 문정지구 측에서 올림픽훼밀리타운 단지로의 직진금지를 요청해왔다.

 

이에 중대로8길에 도로다이어트와 부분일방통행이라는 교통정온화 기법을 적용한다.

 

우선 중대로8길을 두 부분으로 나눈다. 이 가운데 가락시장남1문앞에서 올림픽훼밀리타운 218동 진출입 교차로까지는 왕복 4차로 중 1차로를 줄인다. 3차로는 왕복 2차로와 회전차로로 구성된다. 줄인 차로만큼 보도를 확보해 보행자의 보행여건을 개선한다.

 

올림픽훼밀리타운 218동 진출입 교차로부터 호순이 상가까지 150m4차로 가운데 2차로를 줄인다. 그러면서 남측 방향으로의 일방통행으로 운영한다. 이에 따라 호순이상가에서 올림픽훼밀리타운 218동까지 가는 직진과 동남로에서 올림픽훼밀리타운 방면 좌회전이 금지된다.

 

이와 관련해 송파구는 지역주민 의견을 반영하고자 의견수렴 절차를 거쳤다. 올림픽훼밀리타운 입주자 전체 4494세대 중 3385세대가 20191018일 찬성 의견을 밝혔다.

 

주민들의 찬성 의견이 반영된 부분일방통행계획()20191028일 서울지방경찰청의 교통안전시설심의회를 통과했다.

 

이에 구는 416일 중대로8길 도로다이어트 관련 공사를 시작했다. 동남로 개통시기에 맞춰 6월말에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송파구는 공사 착공 전부터 도로상에 현수막을 걸어 지역주민들에게 미리 공사안내를 해왔다. 착공부터 준공시까지 교통신호수를 배치해 공사로 인한 교통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일부 주민(상가)들의 불편이 예상되지만 공사가 끝나면 모두가 만족하는 보행환경이 조성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지역주민들이 항상 안심하고 걸을 수 있도록 걷기 편한 도시 송파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