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서울시 재난 긴급생활비’ 5월 15일 신청 마감

강동사랑 모바일 상품권 또는 선불카드로 지급 … 8월 말까지 사용

작성일 : 2020-05-12 20:00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330일부터 시작한 서울시 재난 긴급생활비신청 접수가 오는 1518시 마감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강동구에 주소를 둔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이며, 지원 금액은 12인 가구 30만 원 34인 가구 40만 원 5인 이상 가구 50만 원이며 강동사랑상품권(모바일) 또는 선불카드 중 신청인이 선택한 유형으로 지급된다.

 

지급받은 재난긴급생활비는 오는 8월 말까지 사용하면 된다. 당초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사용기한을 6월 말로 정했으나 사용할 수 있는 시간적 여유가 많지 않다는 판단 하에 서울시가 8월 말까지로 사용기한을 2개월 연장했다.

 

515() 18시에 마감되는 서울시 재난 긴급생활비는 서울시복지포털(http://wiss.seoul.go.kr)을 통해 접수하거나 거주지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어르신은 찾아가는 접수 서비스를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전담인력이 직접 방문해 신청·접수를 받는다.

 

현재까지 강동구 내 신청 가구는 총 91,000가구이며, 신청 가구의 소득 및 재산조회가 완료되면 강동사랑모바일상품권 또는 선불카드로 지급된다.

 

강동구 관계자는 서울시 재난 긴급생활비가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현재까지 신청하지 못한 가구는 마감시간 전에 접수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