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세금 고민, 전화로 무료상담하세요!”

송파구, 코로나19로 중단된 ‘무료세무상담’ 비대면으로 재개

작성일 : 2020-06-10 07:26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운영을 일시 중단했던 무료세무상담을 비대면 전화상담 방식으로 재개한다고 밝혔다.

 

구는 구민들이 다소 어렵게 느낄 수 있는 생활 속 세무고민을 해소할 수 있도록 2009년부터 무료세무상담실을 운영하고 있다.

 

구청 2층에 마련된 상담실에서 전문 세무사 11, 세무2과 공무원 10명 등으로 구성된 상담관이 취득세, 재산세, 등록면허세, 양도소득세, 상속·증여세, 종합부동산세 등 각종 세무 전반을 무료로 상담한다.

 

지금까지 무료세무상담실을 찾은 구민들의 숫자만 3,493명에 달한다. 다년간 실무 경험을 갖춘 전문가들이 재능기부 형태로 참여해 무료로 상담할 수 있어 만족도도 매우 높았다.

 

1:1 대면 방식으로 이뤄지던 무료세무상담이 코로나192월말부터 운영 중단되자 직장인, 자영업자, 소상공인, 전통시장 상인 등 구민들의 세금 관련 고민을 해소해줄 창구가 필요해졌다.

 

이에 구는 예약신청, 상담진행 방식 등을 비대면으로 개선해 무료세무상담 운영을 재개한다.

 

기존 상담 사전예약 시 전화 또는 방문해야 했던 방식을 개선해 전화 한 통으로 송파구민, 관내 소재 기업체 및 직장인 등 간단한 인적사항만 확인해 예약할 수 있도록 했다.

 

, 대기 순서에 따른 방문 대면상담 방식을 개선해 신청인이 원하는 시간에 전문 상담관이 직접 전화해 상담한다. 구청 방문이 어려운 노약자, 장애인 등의 불편함과 시·공간적 제약에 따른 번거로움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무료세무상담을 희망하는 사람은 송파구청 세무2(02-2147-2617)로 전화하면 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행정서비스 제공에 온라인, 전화 등을 비롯한 새로운 대안이 적용되고 있다, “앞으로도 변화하는 사회 환경에 적극 대응해 구민들이 행정서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