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아동보호팀 신설

아동학대조사와 아동보호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수행

작성일 : 2020-07-07 08:56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아동학대조사와 아동보호업무를 전담으로 하는 아동보호팀을 202071일자로 신설했다.

 

지난 3월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오는 10월부터 지자체에서 아동학대 조사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에 강동구는 아동청소년과에 아동보호팀을 신설해 전문 인력을 갖추고 공공의 책임이 강화된 아동보호 업무를 직접 수행할 계획이다.

 

구는 9월까지 아동학대 전담공무원 2명을 배치하고 아동전담 보호요원 3명을 채용해 아동보호 의무교육 이수 등 사전준비를 마치고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한다.

 

아동보호팀은 앞으로 이혼, 학대 등의 문제로 부모의 양육을 받지 못하는 아동을 위한 보호계획을 마련하고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수행하던 아동학대 조사, 피해아동 보호, 사후관리 등을 직접 하게 된다. 또한 피해 아동이 원가정으로 복귀 후 학대가 재발하는 일이 없도록 사례관리, 사후점검 등 필요한 지도·관리 체계도 수립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슬기로운 부모생활’, ‘슬기로운 이웃생활’, ‘슬기로운 자녀생활등의 주제별 슬로건을 건 아동학대 예방 홍보 캠페인을 진행하며, 지역주민으로 구성된 아동학대예방 활동지원단을 모집해 이들이 직접 제안하는 예방책을 모아 실행에 옮길 수 있는 체제를 마련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최근 연이어 발생한 아동학대 사건은 개인적으로도 가슴이 아프고 마음이 무겁다구는 신설된 전담팀을 통해 책임감과 전문성을 갖고 아동 권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원칙이 지켜질 수 있도록 아동보호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는 2017년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인증을 받은 아동친화도시로서 아동의 쉴권리, 놀권리를 보장하는 아동·청소년 미래본부를 조성하고 아동의 참여권을 위한 아동구정참여단을 구성해 운영하는 등 아동이 살기 좋은 행복도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