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위엔 물놀이가 최고!

송파구, 23일 성내천 물놀이장 개장

작성일 : 2017-06-23 14:33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기도 전에 30도가 넘는 무더위가 연일 이어지면서,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오는 23()부터 성내천 물놀이장을 조기개장 한다고 밝혔다.

 

성내천 물놀이장은 2004년 개장 이후 매년 20여만 명이 찾을 정도로 주민들에게 꾸준히 사랑받는 도심 속 대표적인 물놀이장이다. 축구장보다 1.5배 긴 160m 길이에 3~5m 폭의 항아리 모양이고, 수심은 30~80cm를 유지해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구는 물놀이장 개장에 앞서 주민들이 이용하기에 차질이 없도록 안전관리와 편의시설 등 전반적인 운영상황을 점검했으며, 개장 이후에도 수질과 시설이 최적의 상태를 유지하도록 관리한다. 물놀이장에는 주 1회 보건소에 의뢰해 수질검사를 통과한 지하철 용출수와 지하수를 사용하며, 매일 개장 전·후로 고압 세척기를 이용해 수조를 청소하고 오물을 제거할 계획이다.

 

또한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안전요원 7명과 간호조무사 1명을 물놀이장 주변에 상시 배치하며, 응급처치를 위한 비상구급키트와 어린이 신체구조에 맞는 튜브 등을 비치한다. 아울러 송파소방서와 협조해 준비운동과 심폐소생술 등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교육과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물놀이장 앞의 기존 징검다리를 없애고 목교 형태의 보행교량 2개를 설치해 더욱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물이 묻은 채로 징검다리를 건너다 미끄러져 넘어지는 경우가 많았는데, 3m의 넓은 보행교량으로 대체해 이러한 걱정을 덜고 접근성도 높였다.

 

이 밖에도 물놀이장에는 벽천분수, 그늘막, 탈의실, 샤워장, 화장실, 음수대 등 각종 편의시설이 완비돼 있으며, 비용 부담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물놀이장 바로 옆에는 대한민국 아름다운 하천 100에 선정된 성내천이 흘러 도시에서 보기 힘든 각종 어류와 수초를 접할 수 있는 것 또한 큰 매력이다.

 

성내천 물놀이장은 831일까지 공휴일 포함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하며, 태풍이나 우천 시에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운영하지 않는다. 기타 물놀이장 이용에 관한 자세한 문의는 송파구시설관리공단(02-2157-1022) 또는 송파구 치수과(02-2147-3363)로 하면 된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성내천 물놀이장은 아이들이 이용하기 좋고 접근성이 좋아 가족단위 이용객이 많이 찾고 있다라며 올해도 주민들이 안전하게 도심 속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수질 및 시설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