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내 불법촬영카메라 특별 점검

송파구, 총 89개교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 점검

작성일 : 2020-08-04 18:54

송파구 여성안심보안관이 불법카메라를 점검하고 있다.

 

송파구(구청장 박성수)727일부터 87일까지 관내 초···특수학교 전체 총 89개교를 대상으로 학교 내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를 특별 점검한다고 밝혔다.

 

구는 최근 일부 학교 화장실에 불법촬영 카메라가 발견되는 사안이 발생됨에 따라, 학교 내 불법 촬영을 예방함으로써 학생과 교직원들이 안심하고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점검은 구에서 활동하고 있는 여성안심 보안관으로 구성된 전담반 7개조를 편성해 관내 학교에 화장실, 탈의실 등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가능성이 높은 장소를 중심으로 특별 점검을 실시한다.

 

전담반은 전파탐지기, 렌즈탐지기 등 전문 장비를 활용해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한다. , 학교 관계자에게 탐지장비 사용법, 불법카메라 유형·예방법 교육을 진행하고 함께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점검결과 불법촬영 장비 적발 시 즉시 대상 학교에 통보하고 경찰에 수사 의뢰할 방침이다. , 화장실 내 구멍·훼손 등 발견 시에는 보완 조치토록 할 예정이다.

 

송파구 여성안심보안관은 201810월부터 관내 공공·민간개방 화장실 등의 불법촬영기기 점검을 수시로 실시하고, 인식개선 캠페인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구는 여성안심보안관 사업을 통해 불법촬영에 대한 불안감 해소 등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이번 특별점검으로 학교 내 불법촬영 범죄를 조기에 발견하고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강동송파교육지원청과 협의해 불법촬영카메라 설치 여부 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는 등 모두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송파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