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로운 둔촌습지로 초대합니다

강동구, 10월까지 둔촌습지서 생태탐방 프로그램 운영

작성일 : 2017-06-14 12:41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도심 속 다양한 수중생물이 숨 쉬는 공간. 강동구 둔촌동에 자연의 습지 생태계를 관찰할 수 있는 체험의 장이 마련됐다.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생물 다양성이 높고 우수한 자연환경을 지닌 둔촌습지(둔촌동 생태경관보전지역)를 체험할 수 있는 생태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둔촌습지는 대도시에서 드물게 용출수로 유지되는 자연습지로, 육상생태계와 수상생태계가 조화를 이룬 이상적인 자연생태공간이다. 서울시에서는 둔촌습지의 생태적 중요성을 인식하고 이를 보전하기 위해 지난 2000년 서울시 생태경관보전지역으로 지정했다. 규모는 작으나 습지에는 희소성 있는 오리나무 군락을 비롯해 노랑지빠귀, 청딱다구리, 상모솔새 등 국내에서는 보기 힘든 동식물, 곤충 등이 서식하고 있다.

 

오는 10월까지 격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진행되는 둔촌습지 생태탐방 프로그램은 생태계가 훼손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15명 이하의 소규모로 운영된다. 강의는 둔촌습지를 보전하기 위한 민·관 협의체(둔촌습지관리운영협의회) 소속 생태전문가가 맡는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둔촌습지 관련 역사를 비롯해 습지 생태계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계절별로 습지의 곤충, 조류, 생태계 교란식물을 학습하며, 습지의 가치와 소중함을 배우는 시간도 갖는다.javascript:void('14')

 

이번 프로그램은 초등학교 고학년 이상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강동구청 푸른도시과(02-3425-6453)로 유선 접수하거나, 강동구청 홈페이지(http://www.gangdong.go.kr) 공고란에서 접수하면 된다.

 

강동구 관계자는 이번 생태탐방 프로그램을 통해 주민들이 습지의 가치와 중요성을 깨닫고 자연보전에 관심을 갖게 될 것으로 보인다, “도심에서는 보기 드문 도심형 습지인 둔촌습지의 보존을 위해 앞으로 다양한 시책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