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명화 시의원, “문구거리 입구 버스정류장 설치” 결실

작성일 : 2020-08-24 09:58

 

송명화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강동3)이 서울시에 요청해 온 천호대교 남단(문구거리 입구) 버스정류장 신설이 최근 서울시로부터 승인을 받아 설치가 확정됐다.

 

천호대교 남단(문구거리 입구) 버스정류장은 현재 청년주택 공사부지 앞에 설치될 계획으로 정차노선은 도심 진입노선인 70(성남중랑)130(길동우이동)이 정차하는 가로변 버스정류소로 설치될 예정이다.

 

운행 개시는 현재 진행 중인 천호지하차도 평면화 공사가 완료되는 시점인 9월 초로 예정되고 있다. 평면화 공사 완료 후 신설되는 중앙차로 버스정류소와 동일한 날짜에 개통하고자 강동구 담당부서에서는 표지판 설치 준비와 정류장 무장애 환경을 위한 지장물 정비 등을 준비 중에 있다고 한다.

 

강동구는 현재 천호동과 성내동 지역 간 단절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 및 강동역 부근에서 멈춘 버스중앙차로제(BRT사업) 활성화를 위해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천호지하차도 평면화 공사가 진행 중에 있으나 천호대교 남단 인근 주민들이 요청해왔던 천호대교 남단(문구완구거리 입구) 버스정류장 설치가 반영되지 않은 채 공사가 진행돼 왔다.

 

이에 송 의원은 서울시 교통운영과와 버스정책과 관계자, 강동구 교통행정과 관계자 및 천호동 주민 등과의 간담회 개최 등을 통해 평면화 공사기간 중에 정류장을 설치해주도록 서울시에 지속적으로 요청, 이번에 결실을 이룬 것이다.

 

송 의원은 문구완구거리 입구에 버스정류장이 설치됨을 환영하며, 버스정류장이 신설돼 인근 주민들이 도심으로 진입하는데 보다 편리한 대중교통 환경이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