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식 의원, ‘강동·하남 GTX-D 신설 토론회’ 개최

“강동구, 명실상부 동부 수도권 교통중심지 기대”

작성일 : 2020-08-24 19:24

GTX-D 신설 토론회 사진.


 

더불어민주당 이해식 의원(강동을·행정안전위원회)24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강동·하남 GTX-D 노선 신설 토론회 및 유치위원회 발대식을 가졌다.

 

국회의원 진선미, 국회의원 최종윤, 강동구, 하남시와 공동으로 개최한 이날 행사는 수도권 동·(인천·김포강남강동구하남)를 광역급행철도로 연결하는 (GTX-D)노선의 서울 강동구·하남시 유치 필요성을 확인하고 조속한 추진을 결의했다.

 

이 의원은 강동은 급속한 인구 증가와 하루가 다르게 변모하는 역동성 있는 도시임에도 불구하고 교통망을 비롯한 인프라는 도시의 성장을 따라가지 못하고 있다네 번째 광역급행철도 노선인 GTX-D의 강동구 유치를 통해 명실상부한 동부 수도권의 교통중심지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치웅 정의당 전 당협위원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한 이날 토론회는 서울과학기술대 김시곤 교수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D 사업 강동구 도입 방안을 주제로 발제를 했고, 구종원 서울시 도시교통실 국장, 남동경 경기도 철도항만물류국장, 예충원 한국교통연구원 부원장, 김승준 서울연구원 박사, 강동갑··하남시 주민대표들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토론회 이후에는 ‘GTX-D 노선 신설을 위한 강동·하남 공동유치위원회발대식을 갖고 “GTX-D노선의 필요성을 정밀 진단하고 사업의 성공을 위해 끝까지 함께 협력할 것을 결의했다.

 

한편 유치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 강동갑과 강동을, 하남시지역위원회를 주축으로 지역별로 각 50명씩 총 150명 규모로 발족하며, 강동을 유치위원회의 경우 공동유치위원장에 이병건씨, 사무국장에 심우열씨, 홍보국장에 이수박씨가 위촉됐다.

 

한편, 이날 토론회와 발대식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준수를 위해 무관중 토론회로 진행됐으며, 유튜브(이해식TV)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됐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