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촌호수에 펼쳐지는 음악분수

송파구, 석촌호수에 초대형 음악분수 프로젝트 설치 시동

작성일 : 2017-07-04 19:03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러버덕, 슈퍼문, 스위트 스완 등 공공미술 프로젝트와 벚꽃터널로 유명한 송파구(구청장 박춘희) 석촌 호수에 국내 최대 음악분수가 탄생한다.

 

구는 석촌호수 명소화 사업의 일환으로 세계적 규모의 음악분수를 설치, 국내를 넘어 세계적인 관광 도시로의 명성을 확고히 한다고 밝혔다. 이에 오는 74() 오후 4시 송파구청에서 롯데물산과 음악분수 설치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석촌호수 동호에 설치 할 음악분수는 20194월 가동을 목표로 현재 분수 컨셉디자인을 완료한 상태이다. 특히 사업비 965억 원, 340m×24m 크기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두바이 버즈칼리파와 미국 벨라지오 호텔 분수에 버금가는 규모를 자랑한다. , 이는 송파구가 장소를 제공하고 롯데물산()이 조성, 구에 기부하는 형태로 러버덕과 스위트 스완에 이어 민·관이 손잡고 시행하는 또 하나의 대형 프로젝트이다.

 

이번 업무 협약식에는 박춘희 송파구청장을 비롯해 롯데물산() 박현철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주요 사안에 대한 협약과 동시에 향후 석촌호수와 롯데월드타워 일대를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조성하는데 의견을 모으고, 긴밀한 협조를 약속했다. , 최적의 위치에서 음악분수를 즐길 수 있을 뿐 아니라 관람객들의 편의와 안전을 위한 관람데크도 조성했다.

 

한편 구는 지난 2015년부터 석촌호수 명소화사업과 자연친화적 공원으로 변신을 위해 수질개선 사업을 진행 중이며 동시에 수생식물원 등도 준비 중이다.

 

석촌호수 일대는 봄에는 벚꽃이 가을에는 낙엽이 장관을 이룰 뿐 아니라 밤과 낮을 달리하는 풍경으로 늘 수많은 관광객이 모이는 장소이다. 특히 올 4월 열린 석촌호수 벚꽃축제는 불꽃쇼와 공공미술프로젝트 스위트 스완, 벚꽃길 걷기 등 알찬 컨텐츠로 870만 인파가 몰려 명실상부 국내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 한 바 있으며 가을에는 낙엽축제도 예정되어 있다.

 

음악분수가 조성이 완료되면 국내 최대 높이의 롯데월드타워와 더불어 또 하나의 볼거리와 즐길거리의 탄생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석촌호수 음악분수는 한성백제문화제, 석촌호수 벚꽃축제와 낙엽축제와 더불어 송파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구는 그 외에도 잠실종합운동장과 롯데월드타워를 잇는지는 관광벨트 조성과 석촌호수-석촌동고분군 간 관광명소거리조성 사업등에 집중해 국제관광도시 송파의 위상을 더욱 높일 것이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