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밀집지역 주차난 해소 위해 팔 걷은 강동구

강동구, 주차정책 종합계획 수립 용역 시행 중 오는 12월 완료

작성일 : 2017-07-07 09:58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심각한 주차난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주거밀집지역의 주차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주차정책 종합계획 수립 용역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용역은 명확한 주차 실태 진단을 통해 주차문제의 근본적인 원인을 파악하고, 동별 여건에 맞는 구체적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는 사업비 약 11천만 원을 투입하였으며, 용역은 오는 12월 완료될 예정이다.

 

용역의 주요 내용은 주차실태 현황 분석 및 문제점 도출 ·내외 주차정책 사례조사 주차정책 기본 방향 설정 ·단기 주차 수요 관리 및 주차장 공급방안 수립 불법 주·정차 단속방안 및 주차요금 조정방안 마련 단계별 실행계획 및 투자재원 확보 방안 마련 등이다.

 

그동안 구는 공영주차장 건설을 적극 검토하고 담장허물기사업(Green Parking), 학교 및 건축물 부설주차장 야간개방사업 추진 등 주차장 부족문제 해결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왔으나, 부지 확보와 예산 문제 등으로 근본적인 문제 해결에는 한계가 있었다. 구는 이번 용역으로 강동구 주거밀집지역에 최적화된 주차난 해소 방안을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지속적인 차량 증가 등으로 도심 교통정체와 주차문제가 나날이 심각해지고 있다, “이번 용역을 통해 주차난 해소를 위한 중·장기적 방향을 설정하고, 새로운 주차 정책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