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궁경부암 무료 예방접종, 여름방학이 적기!

작성일 : 2017-07-26 13:04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한국건강관리협회 강남지부(원장 임대종)는 여성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지원과 자궁경부암 예방을 위한 질병관리본부 건강여성 첫걸음 클리닉사업의 참여의료기관으로서 만 12~13세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올해에도 무료 예방접종을 시행하고 있다.

 

올해 예방접종 지원대상자는 200411~ 20051231일 사이에 태어난 (초등학교 6학년, 중학교 1학년) 전국 여성청소년 약 438천 명으로, 대상자는 보호자와 함께 참여의료기관을 방문해 건강상담과 함께 1차 접종을 받고, 6개월 후에 다시 상담과 2차접종을 완료하면 된다. 그러나 지원 시기를 놓치게 될 경우, 전액(1회 접종당 11~18만원 소요) 본인 부담으로 접종해야 한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에서 접종할 경우 평일 오전8~오후4, 토요일 오전8~11시까지 접종할 수 있다.

 

임대종 원장은 자궁경부암은 백신을 통해 예방할 수 있는 유일한 암으로, 국가지원 대상인 만12~13세 사이에는 2회만 접종하면 되지만, 그 이후에는 3회 접종을 받아야 충분한 면역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가정의 자녀가 예방접종 대상자인지 확인하여 토요일이나 다가오는 방학기간을 이용해 접종을 하고, 2004년생의 경우 올해 안에 두 번의 예방접종을 마쳐야 무료 접종이 가능한 만큼 방학기간 등을 잘 활용해 접종 시기를 놓치지 말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질병관리본부 자료에 따르면, 2016620일 무료접종 시행 이후 만12세 여성청소년(46만명)의 절반가량(232,303, 전체 49.9%)1차접종을 완료했고, 연령별로는 2003년생이 58.2%, 2004년생은 41.2%1차접종을 마친 것으로 집계됐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