③양평호 의원 구정질문= 직장인들을 위한 힐링 공간 필요하다

작성일 : 2020-12-10 17:16

지난 8일 열린 강동구의회 278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나온 구정질문을 요약·정리했다.

 

양평호 의원(천호1·3)= 강동성심병원 사거리 유턴에 대해 2016년부터 구는 성심병원사거리 유턴허용에 대한 지속적인 요구를 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진척 사항이 있는지 말해 주기 바란다.

 

인구가 늘어난 것에 비하면 강동구 자체에서 즐기고 소비할 장소가 마땅치 않다. 천호사거리 지중화에 따른 지하공간에 대해 단순한 테마공간 조성보다는 복합공간이 됐으면 한다.

 

더불어 행복한 강동이 되기 위해서는 직장인들을 위한 힐링 공간이 필요하다. 그 해결책으로 강동아트센터를 활용한 직장인 힐링 프로그램을 제안한다.

 

2년간 구에서 진행한 일자리 창출 효과가 어떻게 됐는지 궁금하다. 2018년 더불어 행복한 강동이 출범한 후 지역 구민들의 일자리 창출 효과에 말해 주시기 바란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서울시는 천호대로 중앙버스전용차로 단절구간 개통 시점인 20209월부터 3개월 동안 모니터링 조사를 실시하고, 연말까지 개선안을 마련할 계획이라는 답변을 받았다.

 

천호지하차도 유휴공간 활용 기본계획은 문화예술공간인 그린서클공간과 도시농업 관련 스마트 팜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오픈마켓과 카페 등이 강동구만의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논의해 나갈 것이다.

 

직장인들이 퇴근 후 저녁시간에 문화활동 등 소통할 수 있는 재단시설 운영계획을 검토한 결과, 젊은 직장인 또는 가족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저녁시간대 공연과 전시를 활성화하고, ‘소소다방:강동 일상프로그램 등을 통해 직장인들이 지역 예술인들과 함께 배우고 즐길 수 있도록 사업을 진행하겠다.

 

구는 전 부서 일자리 목표관리제를 시행해 일자리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향후, 고덕비즈밸리에 입주하는 이케아 코리아를 비롯한 31개 기업에서는 강동구민 우선채용 및 가산점 부여, 청년창업 프로그램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코로나 19로 인한 경기침체로 지역경제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건축공사장 근로자 지역주민 우선 채용을 권고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

강동구의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