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추·마늘, 텃밭에 양보하세요

강동구, 명일근린공원서 상자·옥상텃밭 전문클리닉 교실 운영

작성일 : 2017-08-22 09:07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텃밭해충관리법을 배우고, 친환경 약재를 만들어보는 ‘2017. 상자·옥상텃밭 전문클리닉을 운영한다.

 

지난 16일에 명일근린공원 공동체 텃밭에서 첫 강좌가 열렸다. 텃밭을 가꾸고 있는 주민들이 참여했기 때문인지 수강생들의 열기가 무척 뜨거웠다. 텃밭해충관리에 대한 강의가 시작되자마자 주민들의 질문이 쏟아져 수업을 시작하고 30분이 지난 후에야 본 강의를 시작할 수 있을 정도였다.

 

이론 강의를 들은 후에는 청량고추와 마늘, 우유, 소주 등 우리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로 친환경 약재를 만들어보는 실습을 했다. 주민들은 생각지도 못했던 재료들이 믹서기에서 친환경 약재로 변해가는 모습을 보며 놀라움과 즐거움을 표했다.

 

강의에 참여했던 주민 박모씨(61)마늘, 고추는 먹는 것으로만 알았는데 벌레를 쫒을 수 있다니 신기하고, 다음주 수업인 커피찌꺼기로 발효비료를 만드는 수업도 무척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구에서 도시농업활동가로 활동하는 김모씨(68)병충해 및 토양관리에 중점을 둔 이번 교육이 실질적으로 텃밭을 가꾸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며 교육에 대한 만족감을 나타냈다.

 

‘2017. 상자·옥상텃밭 전문클리닉은 주 2회로 실시되며, 1회차 텃밭해충관리법 및 친환경 약재 만들기’, 2회차 건강한 흙만들기 및 커피찌꺼기를 이용한 퇴비 만들기실습으로 진행된다.

 

또한 이번 강좌 외에도 9~10월에 걸쳐 총 4번의 전문클리닉이 더 운영될 계획이며,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825일부터 강동구 도시농업포털(http://www.gangdong.go.kr/cityfarm) 또는 강동구청 도시농업과(02-3425-6550)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