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태 의원,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사무실 개소식 열어

“송파(을)을 대한민국 미래 산업 1번지로 성장시킬 것” 밝혀

작성일 : 2017-08-28 10:55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김성태 의원이 자유한국당 송파() 당협위원장 자격으로 829() 오후 3시 송파구 당협사무실(삼전동 49-3) 개소식을 개최한다. 김 의원은 지난 620일 자유한국당 송파() 당원협의회 운영위원회에서 당협위원장으로 선출 된 이후, 지역의 현안 및 민생현장을 살피며 송파() 지역발전 방안마련에 주력해 왔다.

 

김 의원은 성균관대학교 국정관리대학원장, 한국정보화진흥원장을 지낸 미래전략 전문가로서 20대 국회에 등원해 가계통신비 절감방안 대안인 완전자급제, 온라인 골목상권 지킴이로서의 정책방안 마련 등 약자와 서민을 보호하는 정책방안을 주도해왔으며, 국민공감전략위원장() 역임, 자유한국당 서울지역 특보에 임명되는 등 자유한국당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는 주목받는 정치인이다.

 

김 의원은 이곳 송파() 지역은 대학시절 형님 댁에서 통학을 하며 젊은 시절 꿈을 키운 고향과도 같은 곳이라면서송파에서 꿈을 키운 김성태, 이제 송파의 아들이 되어 지역민 여러분을 떠받드는 머슴이 될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김 의원은 이어 우리 지역은 종합운동장, 가락시장을 비롯한 대한민국의 역사를 함께해온 상징물, 문정 법조단지와 미래형 업무단지 등 새로운 발전이 공존하는 전국 유일의 지역이라면서 송파() 지역을 대한민국 미래산업 1번지로 발전시켜, 지역발전 나아가 대한민국 발전의 초석을 다질 것이라고 밝혔다.

 

김 의원은 또한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스마트 송파, 청년의 꿈이 실현되는 스마트 송파를 슬로건으로 정했다면서 첨단기술이 발전하고 삶이 편리해진다 하더라도 사람이 행복하지 않다면 모두 무용이물인 만큼, 정책전문가이자 지역정치인으로서 그 대한민국에서 가장 살기 좋고 꿈을 키울 수 있는 지역으로 만들어 나가겠다는 목표를 담았다고 전했다.

 

김 의원은 마지막으로 가장 발 빠르게 현장을 챙기고, 가장 낮은 곳에서 지역민들의 목소리를 듣는 당협위원장이 될 것을 약속드린다면서대한민국 미래산업 1번지 송파()로 가는 길에 많은 성원과 지도편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송파() 당협사무실 개소식에는 정우택 원내대표, 심재철 국회부의장을 비롯한 당 주요인사들과 송파지역 사회단체장, 기관장 및 구의원을 비롯한 지역당원 다수가 참석의사를 밝혀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