움직이는 수업 개발, 민관학 머리 맞대

강동구, 30일 ‘아동비만예방사업 중간보고회’ 개최

작성일 : 2017-09-01 10:13 수정일 : 2017-09-01 11:59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지난달 30() 오후 3시 강동구청 소회의실에서 아동비만예방사업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현재 관내 강동초, 고덕초, 묘곡초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는 아동비만예방사업추진 상황과 움직이는 수업 교안등을 공유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였다. 이날 김진만 부구청장을 비롯해 보건소장, 복지교육국장, 관내 3개 시범초교, 교육청, 아동건강비만예방위원회 위원 등이 참석했다.

 

최근 관내 시범학교 교사들, 조욱상 한국체대 교수, 문은숙 책임연구원은 핀란드 학교 현장에 방문해 현지교사들과 함께 아동비만예방사업 프로그램과 운영 시스템을 공유했으며 아동비만예방을 위한 학교, 가정, 지역사회의 역할을 재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사, 전문가, 보건소가 함께 세이나요키 유스테이스콜루(Seinäjoen yhteiskoulu) 중학교, 토오콜란포이스토(Toukolanpuisto) 초등학교, 토르마바(Törnävä) 초등학교의 아동비만 예방사례를 바탕으로 우리나라 학교 실정에 맞는 수업교안을 개발해 모든 교사들이 응용하고 수업에 적용할 수 있도록 배포했다.

 

강동형 아동비만예방모델 움직이는 교실, 건강한 학교는 지난 5월부터 관내 3개 초교, 6개 지역아동센터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으며, WHO에서 인정받은 핀란드 세이나요키시의 사례를 적용하고 우리나라 실정에 맞게 보완해 개발한 것이다.

 

움직이는 교실은 친환경 자재를 사용한 서서 공부하는 책상’, ‘짐볼’, ‘자세교정 방석등을 설치해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신체활동을 늘리고 건강한 생활습관을 형성하도록 수업환경을 개선했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아동비만 예방은 학교, 가정, 지역사회가 함께 협력하는 것이 중요하다. 강동구 아동비만예방사업이 성공모델로 잘 정착해 비만 없는 건강도시를 조성할 수 있도록 많은 의견을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