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교육은 송파가 으뜸

송파안전체험교육관, ‘서울학생배움터’ 인증

작성일 : 2017-09-01 10:45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이 안전체험관 중 유일하게 서울학생배움터로 인증됐다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이 주관하는 서울학생배움터 인증제는 학생들에게 양질의 체험학습 기회를 제공하는 교육기관을 공개 인증해 모범 교육기관으로 선정하는 제도이다.

 

이번 결과는 아동안전관리사·소방안전관리사·심리상담사 자격 등을 취득한 분야별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생활안전·재난안전·교통안전으로 나눠진 체계적인 수업 구성, 지속적인 신규 프로그램의 개발, 연 평균 4만 명의 학생이 다녀가는 기관의 적극적 활동을 높게 평가받은 것이다.

 

프로그램의 교육적 가치, 비영리성을 주요 심사기준으로 해 공정하고 객관적인 서류심사 및 엄격한 현장실사를 거쳐야만 서울학생배움터로 지정될 수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올해 17개의 기관을 선정해 서울학생배움터 인증패를 수여했다. 인증을 획득한 기관 중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은 유일한 안전체험 전문교육기관이다.

 

구는 화성 씨랜드 화재사고의 희생자를 추모하기 위해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의 전신인 어린이안전교육관2005년 개관한 이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다양하고 유익한 종합 안전체험교육을 제공해 왔다.

 

지진, 화재, 교통, 물놀이, 승강기 사고에 대한 위험성을 인형극과 동화구연으로 전달하고 가족과 함께하는 특별 프로그램도 개설하고 있다.

 

또한 지진 시뮬레이터, 태풍체험관, 모형 승강기 등이 있어 재난 상황에 대한 가상체험과 대처법을 직접 몸으로 익힐 수 있다.

 

한편,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은 어린이 전문교육기관이라는 위치에 머무르지 않고 전 연령층을 대상으로 항공·선박·철도 안전체험교육을 한곳에서 받을 수 있는 전국 유일한 기관으로 발돋움 하게 된다.

 

기존 어린이안전교육관의 내부 리모델링 및 증축공사를 거쳐 5,516규모의 시설로 재탄생해 올 10월 중에 개관식을 앞두고 있다.

 

송파구 관계자는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의 서울학생배움터 인증은 그간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안전교육을 선도해 온 송파구 안전행정에 대한 인정이자,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의 성공적인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이다, “우수하고 차별화된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해 안전교육의 질을 높이고 365일 언제나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