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의원들, “제2의 메르스 사태를 막아라!”

조동탁 의장 등 감염병 치료 위한 ‘선별진료소 개소식’ 참석

작성일 : 2017-09-01 14:43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조동탁 강동구의회 의장을 비롯한 구의원들이 지난 1일 강동구보건소 뒷마당에서 열린 선별진료소 개소식에 참석, 축하의 말을 전하고 격려했다.

 

선별진료소는 지난 2015년 큰 피해를 낳았던 메르스 사태 이후 감염병에 대한 효율적인 예방관리와 신속한 대응 능력의 필요성이 제기돼 그동안 건립을 꾸준히 추진해왔으며 11일부터 운영하게 되었다.

 

이날 의원들은 환자의 진료동선에 따라 오염 물질을 외부로 배출할 수 있는 음압공조시설과 검체채취실, 이송대기실 등의 주요 시설들을 둘러보며, 각종 감염병의 예방관리와 확산 방지를 위해 힘쓰고 있는 보건소 직원들을 격려했다.

 

조 의장은 매년 해외여행자 수가 크게 증가하고 있고, 해외 곳곳에서도 감염병이 유행하고 있어 국내 유입의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면서, “이번 선별진료소 건립을 계기로 지역사회에 감염병에 대한 위기의식을 고취시키고, 안전한 예방관리 환경을 제공해 구민의 건강보호 체계도 한층 업그레이드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