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문화 담은 풍납2동청사 건립

연면적 3,296㎡ 지하1층 지상4층 규모 2022년 10월 준공

작성일 : 2021-01-20 14:14 수정일 : 2021-01-20 14:23

새 신축청사 조감도.

 

송파구(구청장 박성수)풍납2동 동주민센터 복합청사건립 기본·실시설계를 마치고 신축을 본격 추진한다.

 

1987년에 건립된 기존 청사는 노후화되고 공간이 협소해 늘어나는 행정수요와 주민들의 문화·복지 욕구 충족에 부족함이 있었다. 특히 1990년 한강 대홍수에 시설이 침수돼 유지보수가 매우 어려웠다.

 

이번 공사를 통해 과거 동주민센터와 함께 건립돼 노후도가 심했던 풍납 파출소와 풍납 어린이집 역시 새롭게 단장된다.

 

새로운 풍납2동 복합청사는 기존 주민센터와 풍납 파출소(토성로 64), 풍납 어린이집 각각의 부지(토성로 60)를 통합해 대지 1,257, 연면적 3,296.03, 지하1층부터 지상4층의 규모로 공사가 진행된다. 각 층별 주요 시설로는 1층 민원실·복지상담실 2층 회의실·서고 3층 주민 공유공간 4층 다목적실·동대본부가 위치한다.

 

새 복합청사는 주민 편의와 일상의 안전을 위한 필수 시설을 한데 묶어, 어린이집은 13층에, 파출소는 12층에 배치된 복합커뮤니티 공간으로 조성된다.

 

또한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 내 건립되는 공공건축물인 만큼, 백제문화를 느낄 수 있는 외벽과 전통문화를 담은 특화공간, 풍납토성을 형상화한 인테리어 등 건축물에 역사성 있는 설계요소를 반영했다.

 

한편, 구는 설계공모와 설계용역 최종 보고회를 거쳐 최종 설계안과 건립공사 추진 일정 등을 지난해 12월 확정해 오는 3월 철거를 시작으로 202210월 복합청사를 준공할 예정이다. 공사기간 중에는 임시청사(토성로 52)를 운영해 주민불편을 최소화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민선7기 공약사업인 풍납2동 청사 신축의 본격적인 추진으로 구민들과 약속을 지킬 수 있어 기쁘다면서, “문화재와 현대가 공존하는 명품 역사문화도시로 거듭나고 있는 풍납동의 지역주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새로운 주민자치시대에 걸맞은 명품 동청사 건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