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이웃만들기’ 지원 사업, 모임별 최대 100만 원 지원

2월 16일부터 3월 5일까지 ‘2021 이웃만들기 지원사업’ 공모

작성일 : 2021-02-15 17:19 수정일 : 2021-02-15 19:27

강동구 ‘2021 이웃만들기 지원사업’ 공모 안내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주민 주도의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2021 이웃만들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웃만들기 지원사업은 건강, 육아, 봉사, 교육,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소모임 지원을 통해 주민이 주체가 되어 마을에 관심을 갖고 일상생활 속 다양한 욕구를 스스로 해결하는 공동체를 지원하는 주민참여 공모사업이다.

 

지난해 구는 146개의 주민 소모임에 약 12,000만 원을 지원했다. 올해는 더 많은 공동체 모임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규모를 대폭 확대해 17개동 200여 팀, 모임별 최대 100만 원을 지원한다.

 

특히 올해는 마을공동체(이웃만들기) 사업에 참여한 적이 있는 모임에 신청 기회를 한 번 더 제공해 지속가능한 마을공동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신청자격은 강동구에 거주하거나 근무하는 3인 이상 주민 또는 비영리단체라면 지원 가능하며 외국인등록증을 소지한 외국인도 신청 가능하다.

 

활동주제는 마을학교, 재능나눔 교육, 도시농업, 공동육아, 마을봉사활동, 문화·예술창작 활동 등 마을공동체와 관련된 사업이라면 자유롭게 신청할 수 있다. 제안된 사업은 심사를 통해 1개 모임 당 최대 100만 원 사업비를 지원한다.

 

접수기간은 오는 216일부터 35일까지로 사업제안서, 사업계획서 등 필요한 자료를 동 주민센터에 직접 방문하거나 동별 담당자 이메일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코로나19라는 위기 속에서 이웃과 마을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과 자발적인 참여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이번 공모 사업에 보다 많은 주민들이 참여해 강동로컬리즘을 꽃 피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2.16. 게시)에서 확인 가능하며 사업 문의 및 상담은 강동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02-488-6031)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아울러 구는 강동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 유튜브 채널을 이용, 이웃만들기 지원사업 설명회를 비롯해 사업계획서 작성법, 회계처리 방법 등 사업 안내 영상을 제작해 참여자들을 위한 온라인 사전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