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닥토닥 지친마음도 건강검진하세요

강동구, 마음건강검진과 상담 지원으로 정신건강 위험요인 조기 발견하고 치료 유도

작성일 : 2021-02-16 17:31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우울감, 스트레스 등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의 정신건강 위험요인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를 유도하기 위해 마음건강검진과 상담을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대상은 만 19세 이상 강동구 주민으로, 진료를 원하는 주민은 11개소 지정 정신의료기관에 전화 예약 후 신분증을 지참해 방문하면 된다. 지정 정신의료기관에서 마음건강검진과 상담을 받으면 진료비를 총 3회까지 지원한다. , 의료기관(타 기관 포함)에서 정신건강의학과 치료 중인 주민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건강보험을 청구할 때 정신과 질환이 아닌 일반상담코드로 입력되기 때문에 정신과 진료기록이 남을 걱정은 없다.

 

진료 후 정신과 약물치료와 전문치료가 필요한 고위험군 증상의 경우 일반진료(본인부담금 발생)로 전환해 계속 치료를 받도록 안내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우울증, 불안장애 등의 정신건강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은 망설이지 말고 지정 정신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아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 문의는 강동구 보건소 건강증진과(02-3425-6762)로 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