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저소득학생에 온라인 영어 무료 강의

“코로나19로 인한 학습공백 최소화, 저소득층 학생 교육격차 해소할 것”

작성일 : 2021-03-15 11:09

디쉐어 수업 모습.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취약계층 학생의 교육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관내 영어 교육전문 기업인 디쉐어와 함께 온라인 교육지원 사업을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해 7, 온라인 교육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디쉐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준중위소득 60% 이하 저소득 중3고등학생 115명에게 무료로 영어 학습 수강을 지원하는 등 온라인 교육지원 사업에 발 벗고 나섰다.

 

올해는 송파 온라인 교육지원 사업을 확대해 코로나19 장기화로 학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저소득층 중·고등학생 400명을 대상으로 수능·내신 영어 온라인 강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영어 내신E(EBS내신강의), 단끝(영어단어), 비스픽(기초회화)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지원 대상 범위를 기준중위소득 120%이하로 확대하고 중·고등학생 전 학년과 재수생까지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신청은 동 주민센터, 복지관, 통합사례관리사, 학교장 추천으로 이뤄진다.

 

지난해 수업에 참여한 학생들은 경제적으로 어려워 엄두가 나지 않았는데 이렇게 공부할 수 있게 되니 좋다.”, “눈치 보지 않고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꿈꿨다. 감사하다.”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신청 희망 학생은 올해 1년 더 수업 연장이 가능하다.

 

한편, 송파구에 본사를 둔 디쉐어는 에이닷, 비스픽, 단끝, 캐리홈 등의 브랜드를 운영하며, 다양한 영어교육 콘텐츠를 생산하고 꾸준히 사회공헌을 실천하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디쉐어의 정재민 대표이사는 배움의 열정이 있는 송파구 학생들에게 교육나눔의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혼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자유롭게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줄 것이라며, “송파쌤(SSEM·Songpa Smart Education Model)을 기반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배움의 기회를 확대하고 미래지향적 창의교육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