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어르신복지시설 방역체계 강화

코로나19 고위험 취약계층인 어르신 다중이용시설에 방역 지원 강화

작성일 : 2021-03-31 11:09

가온데이케어센터 생활실 소독 모습.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고위험 취약계층 다수가 이용하는 166개 노인복지시설에 총 22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철통같은 방역체계 구축에 나선다.

 

지난 8일 경로당 운영 및 노인복지관 프로그램 운영이 재개됐지만 다중이용시설 집단 감염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보궐선거, 봄철 나들이 등 지역사회 재확산 조짐이 보이자 시설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불안감이 커져가고 있다.

 

이에 따라 구는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이 안심하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별로 주기적인 전문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방역물품을 상반기에 집중 지원한다.

 

방역소독은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시설임을 감안해 약품 희석배수 및 살포량을 준수해 어르신들이 자주 접하는 곳에 집중 살포한 후 청소작업으로 마무리하게 된다. , 주야간보호시설 어르신 송영차량 방역도 전체 실시한다.

 

방역물품은 시설별로 상반기에 집중 배부되며 KF94 마스크 총 14만매, 시설 비치용 손소독제 1,500, 휴대용 손소독제 약 8,000개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구는 노인복지시설에 대한 방역 지도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다중이용시설 위주의 주기적인 방역서비스를 주 23회 연중 제공하는 시니어 일상생활 방역단을 운영하는 등 다각적인 방역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구에서 코로나19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는 만큼 어르신들께서도 시설 이용 시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마스크를 상시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