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호근 시의원, 강동구 교육환경 개선 관련 면담

작성일 : 2017-10-20 09:31


 

박호근 서울특별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당·강동4)은 지난 1016() 강동구청에서 둔촌주공아파트 재건축에 따른 강동지역 관내 학교 교육환경 악화 문제점과 관련하여 성일초등학교 학부모 대표단과 함께 이해식 강동구청장을 비롯해 강동구청 교육지원과장, 담당 팀장과의 면담을 진행했다.

 

이날 면담에서 성일초 학부모 대표단은 둔촌주공아파트 사업시행인가(2015.7.31.)와 관리처분인가(2017.5.2.)에 따라 집단이주 및 전학으로 인해 인근학교의 교육환경이 악화될 것이 예견돼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강동구청은 학생수용계획과 관련해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아 혼란을 야기시켰던 부분에 대해 문제점을 제기하며 대안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원래 교육사무는 구청의 관할 사무가 아닌 교육청의 고유사무이지만, 인가 과정 중에서 구청차원에서의 행정처리가 미흡했던 사항이 있었다면 다시 한 번 알아보겠다고 답변했다.

 

또한 성일초 학부모 대표단은 당장 내년부터 전학생들이 들어오는 학교 교육환경은 너무나도 열악하다고 말하며, “신입 및 전학생들을 위한 책·걸상 지원을 비롯해 여러 가지 학교 시설 개선을 위한 예산을 지원해 줄 것을 강동구청에 요청했다.

 

이 구청장은 힘든 예산 사정이 있지만 강동지역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최대한 노력해 보겠다고 말하며, “빠른 시일 내에 성일초등학교를 직접 방문해서 교장선생님과 학부모님들을 만나 뵙고 인사드리겠다고 했다.

 

면담에 참석한 박 의원은 오늘 면담을 통해서 성일초 학부모님들의 마음이 잘 전달됐길 바라며, 강동지역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강동구청에서도 관심가지고 노력해주시길 부탁한다고하며, “저 역시도 시의원으로서 강동구 교육 발전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

서울시의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