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저출산 극복 위해 민·관 손 잡아

강동구새마을부녀회, 31일 천호공원서 ‘희망둥이 출산봉사대’ 발대식

작성일 : 2017-10-26 16:02

 

강동구(구청장 이해식)31일 천호공원에서 저출산 위기 극복을 위한 희망둥이 출산봉사대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희망둥이 출산봉사대(이하 희출봉)’는 구에서 활동하고 있는 새마을부녀회 회원 52명으로 구성된 산후조리 지원 봉사대다. 저소득 다자녀가정 등 누군가 도움 없이는 현실적으로 산후조리를 할 수 없는 산모 산후조리를 돕는 활동으로 심각한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고, 임신과 출산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도울 계획이다.

 

이번 발대식은 희출봉의 출범을 알리는 행사인 만큼, 강동구새마을부녀회(회장 한상림)에서 주최·주관해 주민이 스스로 기획하고 참여하는 주민 축제의 장으로 마련되며, 새마을부녀회 및 새마을단체 회원, 크리스토퍼 59기 회원 등 500여 명의 지역 주민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으로부터 희망둥이 출산봉사대 위촉장을 수여받고 결의문을 낭독하는 본식에 앞서 으라차차 완지밴드 축하공연과 부녀회장단이 직접 배우로 출연하는 연극공연이 진행되며, 발대식 후에는 색소폰, 시낭송, 민요, 오카리나, 해금연주, 포크송 공연 등 지역 주민들의 재능기부로 구성된 공연이 펼쳐진다.

 

이 외에도 한자녀 더 갖기참여 서명 운동, 양육정보 제공 상담 및 교육 프로그램 안내, 가임기 여성 또는 산모 건강체크 등 홍보부스와 아기를 위한 천연비누 만들기, 미래의 아기를 위한 메시지 담기 캘리그래피 등 체험부스도 운영된다.

 

한상림 회장은 지금 우리는 인구절벽 시대로 가고 있는데 그 심각성에 대한 공감은 아직 부족한 것 같다. 저출산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강동구새마을부녀회는 지속적으로 힘을 보탤 것이라고 밝혔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이번 행사는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해 주민들이 마음과 힘을 모은 뜻 깊은 자리다. 아기를 낳고 키우기 좋은 지역을 만들어가기 위해 우리 강동구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