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제10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 국무총리 표창

저출산·고령화 등 사회문제 대응 위한 출산·양육 친화적 환경조성 노력

작성일 : 2021-07-12 11:38

수상자 명예의 전당에서 이정훈 강동구청장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9일 밀레니엄힐튼서울호텔에서 열린 10회 인구의 날기념행사에서 인구정책 유공기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이번 행사는 인구의 날 제정 취지를 알리고, 저출산과 고령화 등의 인구문제 대응에 기여한 개인과 기관, 단체를 포상하기 위해 개최됐다.

 

구는 인구문제의 심각성에 대한 대책마련을 위해 출산율 증가와 인구감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정책을 더욱 확대하고,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킬 수 있는 실질적 지원 강화를 통해 아이 키우기 좋은 출산·양육 친화적 환경 조성에 앞장서 왔다.

 

이번 수상은 서울시 자치구 처음으로 출산특별장려금 지원 한시적 양육비 지원 중고등학교 신입생 교복구입비 및 입학축하금 지원 등 실질적 지원사업 운영과, 전국 최초 신생아 대상 청각선별검사 지원 ‘1-3-6 목표영유아 커뮤니티 시설 아이·맘 강동’ 6개소 조성 아동자치센터 꿈미소’ 10개소 조성 등으로 이룬 성과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우리가 직면한 인구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은 사회 여러 분야에서 복합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앞으로도 강동구는 저출산과 고령사회 대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인구의 날(매년 711)은 세계 인구가 50억 명이 넘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한 날로 우리나라에서는 2011년부터 국가기념일로 지정하여 기념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