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여성귀갓길 환히 밝혀주는 솔라표지병 설치

천호동 일대에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적용한 솔라표지병 109개 설치

작성일 : 2021-07-16 11:17

솔라표지병 설치사진.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천호동 일대에 범죄예방 환경디자인(CPTED)을 적용해 어두운 골목길 환경을 개선하는 솔라표지병을 설치했다고 전했다.

 

구는 지난 621일 주민의 안전한 귀갓길 조성을 위해 강동경찰서와 협업해 여성1인가구, 원룸촌, 다가구 밀집지역으로 주거침입 범죄에 취약한 천호2285m 구간에 솔라표지병 109개를 설치했다. 솔라표지병은 낮에 태양열을 축적해 뒀다가 야간에만 빛을 발하는 충전식 태양광 바닥조명 장치이다.

 

구는 이번 솔라표지병 설치가 심야 귀가여성이 느낄 심리적 불안감을 해소해 주민의 안전도 향상에 기여할 뿐 아니라 자연적 감시효과를 통해 범죄자의 범행심리를 억제해 범죄예방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앞으로도 범죄예방을 위한 환경개선 사업을 적극 추진해 구민들이 좀 더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는 여성안심 사업의 일환으로 귀가동행 서비스인 여성안심 귀가스카우트’, ‘여성안심 택배서비스’, 비상시 대피할 수 있는 여성안심 지킴이집’, ‘여성안심 불법촬영 주민감시단등을 운영해오고 있으며, 여성들의 안전한 생활을 위해 강동경찰서와 협업해 사람안전망, 환경안전망, 마을 안전망의 구축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