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의회 생활정치실천연구회, 사진전 개최

‘기억이 살아 있으면 그 사람은 살아있다’ 전시회 주관

작성일 : 2017-12-11 16:08

 

강동구의회 생활정치실천연구회(회장 이준형)는 지난 8일 강동아트센터에서 기억이 살아 있으면 그 사람은 살아있다란 사진 전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전시회는 이준형 회장을 비롯해 황주영 간사, 신윤재 의원, 조용구 의원, 김연후 의원, 김종범 의원이 참여한 생활정치실천연구회와 강동구 의정회(회장 천종구)가 전시회를 주관했으며, 강동아트센터(관장 노재천)에서 전시회를 주최했다.

 

특히 중앙아시아 고려인 강제이주 80주년을 맞아 일제시대 강제연행된 희생자들의 이름과 희생사실을 보다 널리 알리고, 역사적 희생의 진실을 미래 세대에 전해 한국 근대사의 가장 아픈 역사를 기억하고 추모하기 위해 기획 전시된 것이다.

 

이 회장은 단재 신채호 선생님의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는 미래가 없다라는 말씀처럼 우리 근대사 슬픈 역사를 미래 세대에 전하고, 인류 사회가 함께 기억하고 추모할 수 있도록 생활정치실천연구회 회원들과 뜻을 모아 기획 전시한 것으로, 많은 관람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16() 오후 2작가와의 대화를 통해 일제 강점기 역사적 희생자와 반 인도적 전쟁범죄를 다시 인지하고 인류 보편적 인권문제에 대한 폭넓은 대화를 이어갈 예정이며, 내년 114일까지 강동아트센터에서 전시할 예정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