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사동 도시재생 앵커시설 건립 속도낸다

강동구, 주민 주도 도시재생 추진 기반 마련

작성일 : 2017-12-14 10:00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암사동 도시재생 시범사업지역 주민복합 커뮤니티 공간인 앵커시설 건립에 속도를 내고 있다.

 

암사동 도시재생 앵커시설은 지하1~지상4층에 연면적 748규모다. 이곳은 공동육아, 공유부엌 등 주민 모임 활성화를 위한 공간과 일자리교실, 공방, 실버카페 등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간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구는 앵커시설 건립에 앞서 지난 4월 주민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앵커시설 건립을 위한 공간기획 워크숍을 진행한 바 있다. 6월부터는 암사 도시재생 앵커시설 건립을 위한 설계용역을 추진해왔다. 구는 내년 6월 준공을 목표로 12월 중 앵커시설 시공업체를 선정, 계약 체결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앵커시설은 암사동 주민으로 구성된 암사도시재생시범사업 주민협의체(대표 이강원)가 암사도시재생지원센터(센터장 이주현)의 행정 지원을 받아 운영하게 된다. 구는 마을공동체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앵커시설 테스트베드 성격의 암사공동체마당(암사동 501-6, 2)을 개설·운영해왔다. 구는 주민 스스로 수익모델을 발굴해 앵커시설을 주도적으로 운영토록 지원해나간다는 방침이다. 향후 각 주민 공동체의 역량 등을 평가해 앵커시설 공간별 운영주체를 선발할 예정이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암사 도시재생 앵커시설 건립이 암사동 주민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 주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 “암사동이 도시재생의 성공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구 차원에서도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2015년부터 주민이 만들어가는 역사와 문화가 공존하는 마을을 콘셉트로 암사동 도시재생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