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려지는 폐현수막, 골목텃밭으로

강동구, 성내2동 골목마다 상자텃밭 설치

작성일 : 2017-12-19 11:50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폐현수막을 활용해 만든 상자텃밭으로 골목텃밭을 조성하는 사업을 성내2동부터 시범적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용 후 버려지는 폐현수막을 재활용해 만든 상자텃밭을 낙후된 도심재생지에 설치함으로써 환경을 개선하고, 주민들과 함께 골목텃밭을 조성함으로써 지역공동체를 활성화하기 위함이다.

 

폐현수막을 화분으로 활용해 상자텃밭을 만들자는 아이디어로 시작된 이번 사업 추진과정은 쉽지 않았다. 폐현수막을 화분으로 만들 경우 흙이 물을 계속 머금고 있기 때문에 폐현수막이 빨리 삭아버려 텃밭상자의 내구성을 보장할 수가 없다는 점, 집 앞에 골목텃밭을 조성한다는 것을 주민들이 쉽게 동의할 것이냐 문제, 골목텃밭에 대한 지속적 관리를 누가할 것이냐의 문제 등 고려해야할 점이 많았다.

 

구는 이러한 문제 해답을 주민에게서 찾았다. 주민활동가에게 골목텃밭을 설치하는 장소를 선정하고, 주민 동의를 받도록 했다. 주민활동가 노력으로 1,000여 명 주민이 상자텃밭을 신청했다. 이에 구는 올해는 400여개 텃밭상자를 설치하고, 점차 늘려나가기로 했다.

 

골목텃밭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경작지원단도 모집했다. 성내2동 주민을 중심으로 구성된 경작지원단은 골목텃밭 식재 및 관리, 폐현수막 훼손 시 교체 작업, 골목텃밭 주변 정리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골목텃밭이 조성된 후 성내2동 한 주민은 원래 무단투기가 심했던 장소였는데 텃밭상자를 설치한 후부터는 쓰레기가 훨씬 줄었다. 지난번에는 미처 신청하지 못했지만 내년에는 꼭 우리집 앞에 골목텃밭을 조성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폐현수막을 활용한 도시재생지 골목텃밭 조성사업은 내년까지 성내2동을 대상으로 시범 실시할 예정이며,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강동구청 도시농업과(02-3425-6555)로 문의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