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우리동네 빨래하는 날

위니아 빨래방과 업무협약 체결, 매월 8가구에 세탁서비스 지원

작성일 : 2018-01-19 09:41

 

강동구(구청장 이해식) 암사2동은 올해부터 매월 둘째·넷째주 화요일에 우리동네 빨래하는 날을 운영한다.

 

지난 8일 암사2동은 관내에 위치한 위니아 빨래방(대표 정성호)과 업무협약을 맺고 독거어르신, 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가구의 이불과 부피가 큰 겨울옷을 직접 수거해 세탁 후 가정으로 배달하는 사업을 함께 지원하기로 했다.

 

사업 전 과정에 지역주민 2명이 직접 봉사자로 참여하게 됐는데, 두 봉사자는 기초수급자 등 저소득 주민으로 자신보다 더 어려운 처지에 놓인 주민들을 돕겠다며 자발적으로 참여해 더욱 의미가 깊다.

 

정성호 위니아 빨래방 대표는 겨울철 이불은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생활필수품이라 위생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으면 잦은 질병에 노출될 수 있다위생관리에 취약할 수 있는 이웃들을 위해 작은 힘이나마 보태고 싶어서 참여하게 됐다며 뜻을 밝혔다.

 

정영옥 암사2동장은 우리동네 빨래하는 날은 민관협력으로 이뤄지는 나눔 활동인 만큼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공동체를 활성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매월 홀몸어르신과 장애인 등 8가구가 세탁서비스를 지원받아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