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설은 즐길거리 가득한 전통시장과 함께

강동구, 18일까지 9개 전통시장에서 설 명절 이벤트 행사 진행

작성일 : 2018-02-01 10:34 수정일 : 2018-02-01 10:35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21일부터 18일까지 전통시장에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암사종합시장, 둔촌역전통시장, 명일전통시장 등 9개 시장과 상점가에서는 제수용품을 1030% 할인 판매하고, 경품행사, 상품권 증정, 노래자랑 고객참여행사, 댄스공연 등 볼거리는 물론 고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즐길거리를 풍성하게 마련했다.

 

특히 26일에는 둔촌역전통시장에서 제기차기 대회가, 고분다리 전통시장에서 떡국나눔 행사가 진행되며, 7일에는 길동복조리시장에서 떡매치기 행사가, 고덕전통시장에서 떡썰기 행사가 개최된다. 29일에는 명일전통시장에서 꽈배기 만들기 등 청춘마켓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이 외에도 시장 특성별로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돼 있어 쇼핑의 즐거움을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구 간부들과 함께 25일부터 9일까지 양지골목을 시작으로 암사종합시장, 성내전통시장, 둔촌역전통시장 등 9개 시장을 직접 방문해 시장 상인들을 격려하고, 설 명절 전통시장 이용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설 대목을 맞은 전통시장은 그야말로 없는 것 빼고는 다 있다고 할 정도로 풍성하고 넉넉하다.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녹이는 사람들 사이의 정과 저렴한 가격은 덤이다. 정이 넘치는 전통시장에서 다양한 문화행사도 즐기고, 사랑하는 가족들을 위한 제수용품도 준비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