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춤형 교육사업으로 지속가능한 ‘교육도시 강동’ 만든다

안전한 학교 조성 등 10개 분야 주요 사업 빈틈없이 추진

작성일 : 2018-02-21 10:28 수정일 : 2018-02-21 11:46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지속가능 행복교육도시 강동을 만들기 위해 관내 유치원 및 초···특수학교 90개교를 대상으로 올해 총 91억 원의 교육경비보조금을 지원한다. 변화하는 교육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체계적으로 학교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 대비 약 4% 예산을 증액했다.

 

구는 학생과 학부모, 학교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질 높은 교육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힘써왔다. 2017122122일 관내 43개 초··특수학교 및 33개 유치원을 대상으로 ‘2018년 교육경비보조금 지원 설명회를 개최했고, 지난 29교육경비보조금 심의위원회를 열어 학교별 세부 지원사업과 내용을 꼼꼼히 정했다.

 

지원이 확정된 주요 사업은 총 10개 분야다. 안전한 학교환경 조성 및 학교별 특화 프로그램 운영 166천만 원 명문고 육성 지원 7억 원 유치원 지원 18천만 원 친환경 무상급식 및 우수 농축산물 지원 등 약 435천만 원 서울형 혁신교육지구 사업 추진 약 15억 원 건강한 학교 사업 151백만 원 좋은 중학교 만들기 추진 약 3억 원 중등 Needs Call 상담사(상담자원봉사자) 운영 15백만 원 외국어 학습 체험 지원 8천만 원 주민·청소년 참여예산 지원 67백만 원이다.

 

2018년에는 안전한 학교환경 조성 및 학교별 특화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예산이 지난해보다 46천만 원 증가해 학교별 특성에 맞는 맞춤형 교육사업 추진이 가능해졌다. 멀티미디어 및 정보화 교육의 중요성이 커지는 교육 흐름에 발맞춰 노후된 학교 방송기기를 교체하고, 안심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급식실 시설을 개선하는 등 학생들이 늘 이용하는 필요 시설들을 개선한다. 또한 학생과 학교별 개성을 존중하는 독서 토론, 11악기 배우기, 방과후 교실 활성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확대 지원한다.

 

4년 차를 맞은 강동 혁신교육지구 사업도 지속 추진한다. 15억 원을 투자해 마을-학교 연계사업, 청소년 자치활동, 민관학 거버넌스 운영, 지역 특화사업 등 4개 분야 34개 사업을 진행한다. 올해는 혁신교육의 보편성 확보에 역점을 두고 초등학교 돌봄교실과 연계한 전래놀이와 전환기 진로체험교육, 중학교 1학년 자유학기제 수업을 마을교사와 연계한 주제선택 활동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학교 경쟁력 강화와 공교육 살리기에 앞장서는 명문고 육성사업에는 7억 원을 지원한다. 구는 학생들이 흥미롭고 수준 높은 공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2009년부터 이 사업을 추진해 왔다. 올해에는 미래핵심역량 양성, 부적응 학생 지원 등 121개의 학교별 특색 프로그램을 지원해, 학생 하나하나가 개성을 발휘하며 실력을 쌓는 교육환경을 조성하는 데 역할을 톡톡히 할 예정이다.

 

또한 주민과 청소년이 직접 제안하고 선정하는 주민·청소년 참여예산 사업을 전년 대비 확대한 것도 눈길을 끈다. 운동장 미세먼지 발생을 방지하는 이동식 스프링클러 지원, Needs Call 상담사(상담자원봉사자) 운영 사업과 연계한 청소년 활력소 약국 등 총 5가지의 사업을 위해 67백만 원을 확보했다.

 

이처럼 구는 학교와 교육기관, 학생과 학부모 의견을 바탕으로 가치 있고 지속가능한 교육지원 사업을 운영해왔다. 올해는 10개 분야의 주요 교육 사업을 빈틈없이 추진해 간다는 계획이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행복한 교육도시 강동을 만들기 위해 온 지역사회가 끊임없이 소통, 협력하고 있다안전한 학교, 든든한 울타리인 지역사회 안에서 우리 아동·청소년들이 창의와 인성을 고루 갖춘 인재로 성장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