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선사문화축제,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특별상 수상

거리퍼레이드·원시 바비큐 체험 등 독창성 있는 프로그램 호평

작성일 : 2018-02-28 11:26

 

강동구(구청장 이해식) 대표 축제인 강동선사문화축제가 지난 27일 더케이호텔서울 컨벤션센터에서 6회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축제프로그램 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제6회를 맞이하는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한국축제콘텐츠협회가 주최하고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추진위원회와 한국축제콘텐츠연구소가 주관하며, 서울특별시와 한국관광공사가 공식 후원하는 공신력 있는 상이다.

 

지역경제 발전과 관광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국가 이미지 개선에 앞장서 온 지역축제를 대상으로 축제콘텐츠, 축제관광, 축제경제, 축제예술·전통, 축제글로벌 명품, 축제프로그램 우수상, 아시아축제 인기상, 축제프로그램 연출상 등 총 8개 부문에 걸쳐 각각 대상과 특별상을 시상하고 있다.

 

올해는 강동구 대표 축제인 강동선사문화축제6회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축제프로그램 부문에서 특별상을 수상했다.

 

강동선사문화축제는 신석기시대 최대 집단취락지인 서울 암사동 유적의 역사적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1996년부터 시작됐으며 올해로 제23회를 맞는다. 서울에서 선사시대를 테마로 하는 유일한 축제이자 뚜렷한 역사성과 정체성을 가진 독창적인 축제로, 지난해에만 40여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며 강동구를 넘어 서울시 대표축제로 자리 잡았다.

 

특히 천일중학교부터 암사동 유적까지 1.8km 구간을 1,500여 명의 주민들이 원시 복장을 입고 행렬을 하는 거리퍼레이드는 축제의 백미라고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선사소망등 점등식, 원시 바비큐 체험, 바위절마을호상놀이, 멍 때리기 대회 등 선사시대부터 현대를 아우르는 6개 분야 80여개 프로그램으로 관람객들에게 많은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이번 특별상은 선사시대라는 축제의 정체성을 잃지 않으면서도 다양성과 독창성을 갖춘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이번 특별상은 선사시대라는 축제의 정체성을 잃지 않으면서도 다양성과 독창성을 갖춘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앞으로도 강동선사문화축제가 신석기시대의 역사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전국적인 축제로 그 위상을 더욱 확고히 할 수 있도록 꾸준히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